그림으로 떠나는 남프랑스 여행

여행 아이디어

프로방스 (마르세유, 아비뇽, 엑상프로방스...)

©

Reading time: 0 minPublished on 30 5월 2020

프로방스는 왜 수없이 많은 예술가에게 영감을 주었을까. 여기 프로방스에 매료된 또 한 명의 예술가를 소개한다. 뛰어난 상상력과 따뜻한 그림으로 많은 팬을 거느리고 있는 김물길 작가(@sooroway). 아를, 엑상프로방스, 브랑트, 루시용, 마르세유를 거치며 그녀 또한 마음에 다짐을 새겼다. 언젠가 이곳에 반드시 다시 돌아오리라고.

아를 Arles

아를 모르는 사람 없게 해주세요 ! 무르익은 예쁨을 무심하고 소박하게 툭툭 던져놓은 곳이예요. 창문에 툭, 골목에 툭, 꽃과 나무에 툭툭. 사랑하지 않을 수 없는 곳 아를. 이 곳을 알게되어 참 다행이야.

View this post on Instagram

#남프랑스 #Arles 아를, 이곳에 빠질 수 밖에 없는 이유❣️ - ☝🏼아를 원형경기장 아를은 사랑스러운 도시풍경 뿐 아니라 로마의 흔적이 잘 보존되어 있는 도시이기도 해요. 사실 이탈리아도 아닌 이곳에 로마 유적이 있다니! 2천 년의 역사를 살아온 것 치고도 너무 잘 보존 된 내부 모습에 깜짝 놀랐어요. 그 덕분인지 이곳은 프랑스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잘 보존된 로마시대 경기장으로 남아있답니다. 그 위에서 내려다보는 아를의 전경도 말해뭐해 엄지척! - ✌🏼고흐의 흔적 아를은 그 자체만으로도 빛이 났지만 고흐가 머물며 수 많은 대표작을 길어올린 곳이라, 그림쟁이인 나의 마음을 더욱 일렁이게 했어요. 고흐의 테라스와 별이 빛나는 밤 작품 속 론강 풍경 그리고 그가 치료받은 병원 등. 애정하는 한 작가의 흔적을 따라 흘러다니는 셀레이던 시간이었죠 - 🤟🏼반 고흐 재단(파운데이션) 아를에는 반 고흐 재단이 있어요. 반 고흐 파운데이션에는 고흐의 작품 뿐 아니라 다른 기획전도 함께 열리는데요. 지금은 조지아 대표 화가 니코피로스마니 작품을 만날 수 있었어요. 딱 듣기에는 익숙하지 않은 작가일 수도 있지만 심수봉의 노래 백만송이 장미의 영감이 된 작품을 그린 작가라고 생각하면 조금 더 친근하게 느끼실 수 있을거예요. 지나친 들뜸도 없지만 부족함도 없는 감성을 담은 이곳 아를, 언제 다시 올 수 있을지 몰라 곳곳을 눈과 귀에 그득히 담아갑니다 🥰 다음에 다시 남프랑스에 올 수 있다면 이 도시는 무조건 다시 발걸음할 것이야. #visitsouthoffrance #provenceAixperience #aixenprovencetourism #프랑스관광청 #남프랑스여행 @francefr

A post shared by 그림 그리는 김물길 (@sooroway) on

엑상 프로방스 Aix-en-Provence

손님 주문하신 엑상프로방스 종합세트 나왔습니다🥰

엑상프로방스는 비록 작은 도시이지만 젊음과 예술이 너무 잘 버무러진 완벽한 코스요리 같은 곳이에요. 엑상 프로방스가 낳은 화가 폴 세잔, 로통드 분수대 그리고 컬러풀한 로컬 재래시장까지. 남프랑스 그 매력의 끝을 찾아서 헤헷

브랑트 Brantes

#남프랑스 #그림여행 #brantes 에서 만난 새

브랑트는 몽방투(Mont ventoux)앞에 위치한 툴루랑협곡 내에 있는 정말 예쁜 소도시예요. 이곳에서 저는 유기농 쿠킹클래스를 했는데요. 사랑스런 오딜과 브리지트와 함께했던 정말 인생 최애 쿠킹클래스였어요.🌱🌿 자연으로도 말할 것 없이 아름다운 마을이었지만 골목골목 피어있는 야생꽃과 허브를 직접 채집해서 바로 요리했던, 싱싱한 그 시간들이 브랑트를 더 아름답게 만들어 주었답니다.

그래서 브랑트가 이 소중한 경험을 날개에 달고 오래오래 제 추억 속에 날아다닐 것 같아요. 하.. 제 입에 닿았던 그 경험이 너무 아름다웠어요. 내후년에 저 여기 다시 갈지도 몰라요. 왜냐면 오딜과 브리지트가 방 내어줄테니 꼭 다시 와서 함께 지내자고 했거든요. 여기서 지내면서 그림그리고 함께 요리하고 살면 정말 지상낙원, 세상근심걱정 없을 듯🌿

루시용 Roussillon

#남프랑스 #루시용 #천연컬러센터

100% 현지 천연물감으로 그린 작업이예요.

프랑스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 중 하나로 선정된, 황토풍경으로 유명한 루시용. 옛 황토염료 공장이자 천연 컬러 센터인 오크라(Okhra)에서는 천연 물감을 직접 만들고 체험해 볼 수 있었어요. 황토가 그려낸 도시, 그리고 그 황토가 만들어낸 천연 안료들, 이보다 더 나에게 매력적인 조합이 있을까 싶었던 순간이었죠. 색색의 시트를 쌓아올린 후, 달콤쌉쌀한 황토를 덮은 루시용 케이크가 번뜩 떠오른 것은 자연스런 것이었을지도. 잘 먹고 가요 🍰

코트 뒤 론 Côtes du Rhône 와인

#남프랑스 #그림여행 #프랑스 와인남녀

와인을 빼고 프랑스를 말할 수 있을까. 네버! 이번 남프랑스 여행에서 크게 인상적이었던 것 중에 하나가, 바로 어디를 가나 와인이 함께한다는 것이었어요(사실 놀랄 일은 아니지만요).

🍷엑상프로방스의 샤토 라 코스트 Château La Coste의 와이너리 🍷지공다스의 도맨 드 라 투라스 Domaine de la Tourade 와이너리 그리고 🍷아비뇽의 벙 데 벙덩주 Ban des Vendanges와인축제까지. 뿐만 아니라 음식을 먹는 모든 순간마다 그에 어울리는 와인이 등장했어요. 술 애송이인 저도 나중에는 홀짝홀짝 조금씩 그 매력을 알아가는 것을 보며, 와인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이곳 프랑스와 사랑에 빠지지 않을 이유가 없겠다 싶었죠.

신의 물방울의 나라, 프랑스. 웰 컴 투 와인월드!

마르세유 Marseille

마르세유 파라솔 ⛱

노트르담 대성상을 파라솔 꼭지로 두고, 붉은빛 지붕을 얹은 집들을 펼쳐진. 끝자락에 푸른 지중해가 있는 파라솔이에요. 그간의 자외선 같은 근심걱정를 다 막아주고 없애줄 아름다운 파라솔입니다. 모두 하나씩 하세요.

프랑스 제2의 도시 마르세유, 항구도시의 낭만과 도시적인 매력이 잘 버무려진 곳이에요. 마르세유는 프랑스를 대표하는 항구도시로, 다양한 이민자들이 들어와 함께 살고 있는 다채로운 도시랍니다.

By France.fr

See more